겨울, 낙동강 하구언

2012.01.22 19:58

지나는 길에 잠시 들른 하구언.

낙동강 잔잔한 강물은

여전히 고요하게 흐르고 있었네.

어디선가 불어드는 차가운 바람

겨울 아니랄까봐 얼얼하게 뺨을 스쳐 지나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강물에 비친

내 살던 아파트 그림자 보며

예전 젊은 기억에 마음 아팠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언젠가 올랐던 승학산.

그때도 내 나인 청춘이었던가.

산오르는 순간의 거친 숨소리가 아직도 귓전에 생생하고

멀리 또렷이 내려다뵈던

부산 시가지의 바쁜 모습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렇게 그냥저냥 세월이 가나보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혼자 걷는 강변이 무섭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아무도 찾지 않는 쓸쓸한 강변이 무서운 것이 아니라

이리도 혼자인 것이

무섭다..

 

'' 카테고리의 다른 글

트위터를 시작하다 - 트위터 유머  (6) 2012.10.01
즐거운 편지  (0) 2012.01.30
겨울, 낙동강 하구언  (0) 2012.01.22
겨울이 왔나 보네  (3) 2011.12.30
송정 바다, 송정 카페  (8) 2011.07.25
어느 봄날 깊은 밤  (0) 2011.04.24
추천검색어 : 유머 영어유머 골프유머 사오정 퀴즈 엽기




맨위로 ††



Posted by 유머조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