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이 허한 날

일상 2011.04.03 07:14

바쁘게만 하루하루 보낸 탓일까.

그리운 사랑을 이제 지워버릴려고 마음먹은 탓일까.

온종일 마음이 허허롭기만 하네.

깊은 밤 적막 속에 거가대교를 지나

고향으로 다녀와야겠다.

쓸쓸한 남쪽 바다가 보고싶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당신의 흔적

어느 한자락이라도 찾아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그립네, 몹시.

미치도록.

한없이.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느 봄날 깊은 밤  (0) 2011.04.24
하루 또 하루  (0) 2011.04.19
마음이 허한 날  (0) 2011.04.03
사모  (0) 2011.02.09
명절의 저녁  (0) 2011.02.04
난 몰라  (0) 2011.01.24
추천검색어 : 유머 영어유머 골프유머 사오정 퀴즈 엽기




맨위로 ††



Posted by 유머조아